농업박물관 야외체험농장에 청년농부 허수아비 등장 ‘눈길’
농업박물관 야외체험농장에 청년농부 허수아비 등장 ‘눈길’
  • 이수한
  • 승인 2021.09.16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심속 허수아비 설치로 전통농경문화 체험 공간 마련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서울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체험농장에 허수아비 세우기 행사를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허수아비가 등장한 야외체험농장에는 지난 봄 이성희 농협중앙회장과 농협 신규 직원들이 심은 벼와 목화, 가지, 토란 등 밭작물이 여름철 폭염을 극복하고 무르익어가고 있어, 이곳을 지나는 도시민들에게 옛 농촌의 정취와 인심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농업박물관은 2008년부터 인근 초등학교와 연계하여 도시 어린이들에게 전통농경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여 교과과정을 보완하는 민간 교육기관의 역할도 담당하고 있다.

농업박물관 김재균 관장은 “농협은 전통농경문화를 계승·발전시키고 국민들에게 우리 농업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농업박물관을 지나시는 분들께서 잠시 멈춰 사진 촬영도 하시면서,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에 작은 여유를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