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기능지구연구회 지역 혁신역량 강화 나서
세종기능지구연구회 지역 혁신역량 강화 나서
  • 김주환 기자
  • 승인 2021.09.17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6일 발족…탄소나노튜브 응용기술 등 4개 과제기획 추진 -

[내외일보] 김주환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와 세종테크노파크,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고려대학교 등 산학연 혁신주체가 참여해 세종시 혁신역량 강화를 위한 연구·사업화 과제기획을 추진한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지난 16일 세종SB플라자에서 ‘세종기능지구연구회’ 발족식을 열고 지역 주도의 혁신네트워크를 구축·운영 등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기능지구 연구회 사업은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기능지구 지자체(세종, 천안, 청주)가 산학연 혁신주체와 함께 지역에 필요한 연구개발사업화과제를 기획하고 지역주도의 혁신네트워크를 구축·운영하는 사업이다.

주체별로 시는 이번 연구회 사업계획 및 총괄관리를 맡고, 세종테크노파크는 연구회 운영 및 관리를, 연구 소그룹은 지역에 특화된 과제 발굴 및 기획을 각각 담당하게 된다. 

올해 처음 추진한 연구회 참여 소그룹 공모에는 6개 컨소시엄이 참여해 추진역량성과활용·적절성 등 평가를 통해 이 가운데 4개 컨소시엄이 연구 소그룹으로 선정됐다.

이들이 수행할 과제는 전기자동차용 리튬이차전지 도전재 적용을 위한 탄소나노튜브 응용기술(한국자동차연구원) 가속기 융합기술 기반 핵심장치 개발 및 사업화(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등이다.

또 사물인터넷-인공지능 기반 능동형 공조 조화 시스템 구축(고려대 가속기연구센터) 항노화 산업의 지역혁신 선도사업화 전략도출(고려대 항노화연구센터) 등도 추진된다.

시는 올해부터 연구 소그룹과 함께 지역혁신체계 구축을 위한 네트워크 회의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혁신주체가 참여하는 혁신 플랫폼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류제일 시 경제정책과장은 “세종기능지구연구회 사업은 지역의 혁신주체가 보유한 연구역량을 관내 기업과 연결해 사업화 하는 가교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이번 사업으로 지역 산업 수요를 최우선으로 반영해 혁신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