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변협, 변호사 소개 플랫폼 가입 회원 대상 ‘특별조사위원회’ 발족
대한변협, 변호사 소개 플랫폼 가입 회원 대상 ‘특별조사위원회’ 발족
  • 이수한
  • 승인 2021.10.07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대한변호사협회(협회장 이종엽)는 2021. 10. 5. 제4차 이사회를 열고 ‘회규 위반 법률플랫폼 가입 회원 조사를 위한 특별조사위원회’ 규정 제정안과 위원 선임안을 통과시켰다.

특조위는 변호사 소개 플랫폼 가입 회원들의 ▲변호사법 ▲변호사 윤리장전 ▲변호사 광고에 관한 규정 위반 여부를 정확하게 조사하고 신속하게 징계 절차에 회부하기 위하여 구성되었다.

조사 대상은 현재 변호사 소개 플랫폼 ‘로톡’에 가입하여 활동하고 있는 잔류 회원 220여 명이다. 대한변호사협회 법질서위반 감독센터(센터장 오해균)에 최초 접수된 진정 대상자는 1,440명이었으며 두 차례 소명 요구에 1,200여 명의 회원이 플랫폼 탈퇴 등으로 변협 규정을 준수하겠다고 회신하였다.

변협은 거듭된 규정 준수 요청에도 무응답·미탈퇴로 일관한 잔존 회원에 대하여 특조위 조사 결과에 따라 적법한 절차를 거쳐 엄정하게 조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