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도서관 시콘서트 및 야외도서관 행사 개최
광명도서관 시콘서트 및 야외도서관 행사 개최
  • 박상덕 기자
  • 승인 2021.11.15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은시인과 서율밴드가 함께한 시콘서트로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 힐링의 시간 제공
광명도서관 시콘서트 및 야외도서관 행사 개최

[내외일보] 박상덕 기자 = 광명시 광명도서관은 13일 도서관 야외마당과 강당에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을 위한 다양한 행사를 열었다.

야외마당에서는 야외도서관 북(Book)크닉 행사를 열었다. 캠핑의자와 탁자, 해먹 등을 설치하여 자유롭게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여 늦가을 야외에서 독서하는 이색 체험을 제공하였고, 어린이 프로그램으로 동화구연, 모자만들기, 바닥썰매 타기 행사를 열어 어린이들의 호응을 받았다.

또한 집에서 다 읽은 책을 가져와서 다른 사람이 가져온 책과 1대1로 맞교환하는 책나눔 알뜰장터도 운영했다.

강당에서는 시콘서트를 열었다. ‘일상의 틈에 대하여’라는 주제로 대면과 유튜브 실시간 생중계로 동시에 진행했다. 틈이 나면 하는 일, 틈을 내서 하는 일, 틈을 내서 읽는 책 등에 대해 오은 시인의 강연과 현상필 작가의 사회로 북토크 형식으로 진행됐다.

또한 시콘서트 오프닝과 중간에는 오은시인의 시 ‘오늘치 기분’에 곡을 붙인 시노래와 ‘Bravo, My Life!’ 등 우리에게 익숙한 노래를 서율밴드가 들려주어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 힐링의 시간이 됐다. 시콘서트 공연은 유튜브 ‘광명시본관’ 채널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오은 시인은 2002년 현대시로 등단했고, 2018년 구상시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우리는 분위기를 사랑해’ , ‘다독임’ 등 시집, 산문집을 출간했고 팟캐스트 방송을 진행하고 있다.

유성우 광명도서관장은 “이번 행사가 시민들에게 마음의 위로와 힐링이 되는 유익한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책 읽는 도시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행사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