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새마을회, ‘더불어 사는 공동체 마을만들기’추진
증평군 새마을회, ‘더불어 사는 공동체 마을만들기’추진
  • 이상열 기자
  • 승인 2022.05.18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 새마을회, ‘더불어 사는 공동체 마을만들기’추진

[내외일보] 이상열 기자 = 증평군새마을회는 더불어 사는 공동체 마을 만들기 사업을 추진한다.

군 새마을회는 지난 17일 송산2리, 남하1리, 남하2리 마을의 관내 독거노인 등 노후주택 90여 가구를 선정해 각 가정의 전등을 LED조명등으로 교체했다.

이로써 전력소비량을 40% 줄여 에너지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또한, 군 새마을회는 향후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마을진입로 꽃길조성, 나무심기 사업 등도 펼쳐 마을주민들의 소통과 화합을 도모할 계획이다.

공동체 마을 만들기 사업은 구상부터 대상선정, 추진까지 전 과정에서 마을주민 주도형으로 추진해 의미를 더하고 있다.

증평군새마을회 김은영회장은 “마을주민 스스로가 참여하여 자발적으로 마을발전을 도모하고 함께 잘사는 공동체로 발전시켜 나가야한다”며 “그것이 새로운 시대에 맞는 새마을운동 정신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