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춘양면, 봄철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봉화군 춘양면, 봄철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 전경중 기자
  • 승인 2022.05.18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화군청, 춘양면 직원 등 고추재배 농가 방문해 일손 보태
봉화군청 전경

[내외일보] 전경중 기자 = 춘양면은 18일 본격적인 농번기를 맞이해 일손을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석현리의 고추재배농가를 방문해 농촌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번 농촌 일손 돕기에는 봉화군 기획감사실, 안전건설과, 의회사무과 및 춘양면사무소 직원 등 20여 명이 평소 지병으로 몸이 불편한 농가를 찾아 3,000여 ㎡의 고추밭에서 고추지주대 설치 작업에 일손을 보태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도움을 받은 농가주는 “부족한 일손 때문에 걱정이 무척 많았는데 춘양면과 봉화군청에서 적극적으로 일손을 지원해줘서 큰 도움이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금동욱 춘양면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외국인 근로자 입국제한과 농촌의 지속적인 인구 감소 및 고령화 등으로 일손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작은 힘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다행으로 생각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일손 돕기를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