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공스승 "대통령은 윤석열, 정치는 김건희"
천공스승 "대통령은 윤석열, 정치는 김건희"
  • 내외일보
  • 승인 2022.06.20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김상환 기자 = 대선과정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멘토로 지목돼 논란의 중심에 섰던 천공스승이 지난달 말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남자들이 대통령을 한다고 하지만, 그 안에 정치는 영부인이 하는 것"이라며 영부인의 역할 강조해 눈길을 끈다.

천공스승은 지난달 3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린 '한미정상회담의 성과-영부인의 외교' 편 영상에서 "영부인이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앞으로 대통령이 움직일 방향이 달라진다"며 "영부인 활동이 중요할 때"라고 거듭 강조했다.

천공스승은 김 여사가 전 세계의 영부인들을 만나고 다녀야 한다고도 주장했다. 그는 "나가는 길에 그 부인들을 모아서 다과를 하고 그 사람들 말을 들어주고 이것까지 하면 1등 된다"며 "영부인 밑에 밑에 있는 아래사람들까지 챙겨 기운을 나누면 아주 인기 어마어마하게 좋아진다"고 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영부인이 어떻게 하느냐. 대한민국 위상이 달라진다"며 "영부인이 앞으로 자기 할 일을 찾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한편 윤 대통령은 지난 대선 기간 동안 당내 경선 토론회에서 천공과의 인연을 질문받자 “부인과 함께 몇 번 만나 적 있다”고 시인한 바 있다. 

천공은 또한 지난 18일 가수 김흥국씨의 유튜브 방송에서 김건희 여사가 자신의 유튜브 강의를 3~4년 동안 보면서 많은 도움을 받았고 먼저 만남을 청해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