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전북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 2개분야 수상
남원시, 전북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 2개분야 수상
  • 류재오 기자
  • 승인 2022.06.28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지역개발사업 산내면 최우수, 문화·복지분야 하주발효마을 우수
남원시, 전북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 2개분야 수상

[내외일보] 류재오 기자 = 남원시가 전라북도에서 주최한 제9회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농촌지역개발사업 우수사례분야 최우수(▲산내중심지), 문화·복지분야 우수(▲주천하주발효마을)등 2개 분야 수상이라는 쾌거를 거뒀다.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는‘삼락농정’사람찾는 농촌 구현을 위한 생생마을만들기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공유하는 대회로 지난 2014년에 시작하여 올해 아홉 번째를 맞고 있다.

콘테스트는 소득·체험, 문화·복지, 경관·환경분야의 마을만들기와 농촌지역개발사업 우수사례, 농촌빈집 유휴시설활용 우수사례 분야의 농촌만들기로 평가가 이루어지며 분야별 최우수 수상 5개팀은 농식품부 주관 콘테스트에 전라북도 대표 참가자격이 주어진다.

농촌지역개발사업 우수사례로 최우수상을 수상한 산내면은 2020년도 산내문화센터와 공동체관 준공이후 운영위원회와 분과위원회 구성하여 분과별 동아리 활동지원, 귀농귀촌 유입 중진과 안정적인 지역정착을 위한 공간 제공 등의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문화·복지분야에 우수상을 수상한 하주발효마을은‘백세 장수마을’로서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모든 주민이 참여하는 다양한 문화·복지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그간 진행한 프로그램 중 ▲백화이야기 ▲하주 요리경시대회는 지역청소년과 마을 어르신들 사이 세대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생애구술기록과 음식 나눔행사를 추진해왔다.

또한 2021년도에는 마을 음식콘텐츠와 치유프로그램을 결합·활용하여 생생마을플러스사업"도농교류 소셜다이닝"을 3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하였다.

중장기적으로 마을공동체 중심의 마을자치연금(품앗이 마을쿠폰)과 지역사회 통합돌봄을 실현하기 위한 꿈마음치유센터를 계획하고 있다는 점에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 전라북도 생생마을만들기 콘테스트 최우수상을 수상한 산내 중심지의 경우 농식품부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에 전라북도 대표로 출전할 예정이며, 오는 7월중 현장평가·대면평가가 예정되어 있다.

남원시 관계자는“행정과 중간지원조직, 마을과 밀접하게 소통하여 준비한 결과라고 보고 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마을공동체 발굴, 프로그램을 추진하여 남원다운 농촌, 활력 넘치는 마을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