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에도 대통령 퇴근한 날, 대통령실 재난팀장은 휴가
폭우에도 대통령 퇴근한 날, 대통령실 재난팀장은 휴가
  • 내외일보
  • 승인 2022.08.13 06:3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령실 제공

[내외일보] 이희철 기자= 수도권을 휩쓸고간 기록적인 폭우로 인명 피해가 속출하던 지난 8일 대통령실 재난 담당 팀장이 휴가 중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기상청은 지난 7일 오전 11시 “수도권에 300㎜ 이상의 많은 비로 하천 범람, 침수, 축대 붕괴, 산사태 대비 등의 방재 사전준비가 필요하다”고 대통령실에 보고했다.

이에 행정안전부는 8일 오전 7시30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오후 9시30분 2단계로 격상했다.

하지만 대통령실 국정상황실 재난 담당 팀장은 8일 휴가 중이었다. 윤 대통령은 같은날 저녁 서울 서초구 아크로비스타 사저로 퇴근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입장문을 통해 “실무자인 팀장 한 명이 휴가를 갔다고 상황 파악을 제대로 못했다는 보도 내용은 명백한 허위”라며 “대통령실의 재난 책임자는 국정상황실장으로, 상황실장은 휴가를 가지 않았다. 당시 상황실장은 다른 실무자들과 현장 상황을 파악해 수시로 대통령에게 보고했다”고 밝혔다.

대변인실은 “대통령의 최초 지시가 지난 8일 밤 11시40분에야 재난 담당 부처에 전달됐다는 보도 내용은 악의적 왜곡”이라며 “그날 오후 9시17분 국무총리가 재난 담당 부처에 긴급 지시를 내린 바 있다. 총리와 행정안전부 장관 등이 재난 담당 부처들을 콘트롤하는 상황에서 대통령이 똑같은 지시를 내릴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1 2022-08-14 17:53:40
폭우에도 대통령 퇴근한 날, 대통령실 재난팀장은 휴가
내외일보 승인 2022.08.13 06:39

이래도 지지율이 20프로대..
이들은 모지리들이 확실합니다..
주위에 윤무식 지지자가 있으면 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