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2.17 일 00:04
상단여백
HOME 연예
트로트 가수 정경관, 신인배우로 제2의 전성기 맞이하나?가수 정경관, 연기 욕심 '늦깎이 신인배우' 로 새 도약 기대
가수 정경관

[내외일보]이수한 기자=히트곡 '몰라 몰라' 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트로트 가수 정경관이 노래와 연기를 겸하게 됐다. 정경관은 공들여 오랜 가수 생활을 유지하면서 연기력을 향상하여 드라마와 영화에 조금씩 출연하게 될 전망이다.

만능 엔터테이너를 꿈꾸는 정경관이 연기를 시작한다면 '늦깎이 신인배우'가 되는 셈이다. 갈수록 치열하고 냉담해진 배우 시장에서 과연 잘 살아남을 수 있을지가 관건이다. 하지만 정경관은 보도자료를 통해 남다른 포부를 밝혔다.

그는 '앞으로 연기학원을 다니면서 연기력을 쌓고 아주 작은 배역부터 시작하겠다. 다시 신인의 자세로 많은 것을 배우면서 성장하는 배우가 되겠다. 좋은 시선으로 바라봐주시고 응원해달라' 고 밝혔다.

한편 정경관은 내년 중반기에 방영 예정 중인 드라마 '달콤한 그대' 에서 의사 역으로 캐스팅됐다. '달콤한 그대'는 한 남자가 기억상실증으로 모든 것을 잃은 채 우연히 한 여자를 만나 잃어버린 기억을 되찾아가 가면서 러브라인이 형성되는 내용을 그린 드라마다.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