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23 일 09:02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뿔난 文대통령, 인도 순방 중 특별지시..‘계엄령 선포 검토’ 기무사, 그냥 못 넘어가

 [내외일보=]이영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촛불집회 당시 국군기무사령부가 계엄령 검토 문건을 작성한 것과 관련해 “독립수사단을 구성해 신속하고 공정하게 수사하라”고 송영무 국방부장관에게 지시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밝혔다.

독립수사단은 군내 비(非)육군, 비(非)기무사 출신의 군 검사들로 구성될 예정이며, 국방장관의 수사지휘를 받지 않고 독립적이고 독자적으로 수사를 진행한다.

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독립수사단을 구성하라고 지시한 이유에 대해 “이번 사건에 전·현직 국방부 관계자들이 광범위하게 관련돼 있을 가능성이 있고, 현 기무사령관이 계엄령 검토 문건을 보고한 이후에도 수사가 진척되지 않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기존 국방부 검찰단 수사팀에 의한 수사가 의혹을 해소하기에 적절하지 않다는 지적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김 대변인은 또 “대통령의 특별지시는 현안점검회의 등을 통해 모아진 청와대 비서진의 의견을 인도 현지에서 보고받고 서울시각으로 어제 저녁 내려진 것”이라고 부연했다.

 

이영주 기자  lyj@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