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19 수 21:29
상단여백
HOME 전국 전주/전북
라승용 농촌진흥청장, 진안 영농현장 방문산지초지 활용 축산농가 규제 개선사항 등 의견 청취

[내외일보=호남]이강석 기자=라승용 농촌진흥청장이 지난 13일 진안군 부귀면의 산지초지를 활용한 흑염소 방목 사육 농가를 찾아 산지생태축산 활성화를 위한 현장의견을 들었다.

이날 라 청장은 전라북도 농업기술원장, 진안·무주·장수 농업기술센터 소장과 농촌지도사업 활성화 방안에 대한 간담회에서 의견 청취도 함께 이뤄졌다.

농촌진흥청 연구결과에 따르면 산지초지를 활용해 염소를 사육하면 축사 안에서 사육했을 때보다 마리 당 드는 사료비용은 64% 줄어들고, 번식률은 32%가량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라 청장은 “산지초지를 이용한 가축사육은 동물복지 향상은 물론 관광·체험 등 농촌 융복합산업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가축사육 모형이다”며 “산림을 훼손하지 않고 친환경 축산물을 생산할 수 있는 산지생태축산에 대한 현장연구와 지도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강석 기자  oks@naewoeilbo.col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