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승용 농촌진흥청장, 진안 영농현장 방문
라승용 농촌진흥청장, 진안 영농현장 방문
  • 이강석 기자
  • 승인 2018.07.1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지초지 활용 축산농가 규제 개선사항 등 의견 청취

[내외일보=호남]이강석 기자=라승용 농촌진흥청장이 지난 13일 진안군 부귀면의 산지초지를 활용한 흑염소 방목 사육 농가를 찾아 산지생태축산 활성화를 위한 현장의견을 들었다.

이날 라 청장은 전라북도 농업기술원장, 진안·무주·장수 농업기술센터 소장과 농촌지도사업 활성화 방안에 대한 간담회에서 의견 청취도 함께 이뤄졌다.

농촌진흥청 연구결과에 따르면 산지초지를 활용해 염소를 사육하면 축사 안에서 사육했을 때보다 마리 당 드는 사료비용은 64% 줄어들고, 번식률은 32%가량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라 청장은 “산지초지를 이용한 가축사육은 동물복지 향상은 물론 관광·체험 등 농촌 융복합산업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가축사육 모형이다”며 “산림을 훼손하지 않고 친환경 축산물을 생산할 수 있는 산지생태축산에 대한 현장연구와 지도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