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19 수 21:29
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서울시, 중장년층 경험 살린 아이돌봄 일자리 모델 발굴‘우리동네 돌봄히어로’양성 시작

 [내외일보]이수한 기자 = 서울시가 중장년 세대의 아이돌봄 경험을 살린 새로운 사회서비스 일자리 모델인 ‘우리동네 돌봄히어로’양성을 시작한다.

시는 중장년 세대의 아이돌봄 경험을 살린 새로운 사회서비스 일자리 모델 ‘우리동네 돌봄히어로’ 사업을 통해 앙코르커리어를 찾는 중장년층에게 자신의 경험과 전문성을 살릴 수 있는 다양한 일자리 모델을 제시하는 것은 물론, 육아 가정의 부담과 고민도 덜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이경희)은 ‘우리동네 돌봄히어로’로 활동할 중장년 세대 참여자(30명 내외)를 16일~8월16일(목) 한 달 간 모집한다.
‘우리동네 돌봄히어로’ 사업은 육아·돌봄 등 사회문제 해결 프로젝트를 통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는 소셜벤처기업 ‘어라운디’의 전문 비즈니스 모델을 연계해 추진된다.
아이 돌봄에 관심 있는 만 45세~64세 서울시 거주자로, 의사소통이 원활하고 신체·정신이 건강하며, 스마트폰 사용이 가능해야 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서류·면접 심사를 통해 최종 30여 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최종 선발된 ‘우리동네 돌봄히어로’는 총 30시간(이론 21시간, 실습 9시간)의 직무교육을 수료한 후 9월부터 거주지 인근에서 활동하게 된다.
근무시간은 주 5일이며, 활동비는 시간 당 1만 원 이상으로 책정된다.
자세한 모집 정보는 서울시 50+포털(50plu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일자리 연계 이후에도 분기별 모니터링과 만족도 조사, 간담회, 결과보고 등을 통해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지난 13일 남부캠퍼스(구로구 오류로 36-26)에서 소셜벤처기업 ‘어라운디’와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
 오는 8월3일 남부캠퍼스에서 참여를 희망하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이수한 기자  iyj@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