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우 보성군수, 벌교 장도 농작물 피해 현장 방문
김철우 보성군수, 벌교 장도 농작물 피해 현장 방문
  • 김승룡 기자
  • 승인 2018.08.12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땅콩·고구마 등 밭작물 피해도 심각… 도서주민 저수지 준설 등 건의

[내외일보=호남]김승룡 기자=폭염으로 농작물의 피해가 심각한 벌교읍 장도 섬마을을 김철우 군수가 벌교읍장을 비롯한 농업관련 관계자들과 함께 10일 서둘러 방문했다.

수도작은 물론 땅콩, 고구마 등 밭작물 피해도 심각했다. 저수지가 없은 섬지역은 물공급이 힘들어 농작물은 속수무책이다.

도서주민들은 저수지 준설과 관정개발을 건의했고, 행정지원을 호소했다. 말라죽어간 농작물은 수확이 힘들다고 한다.

몇가지 현안을 안고 귀청한 김 군수는 관련 관계회의를 소집하고 항구적인 대책방안을 마련해 조기 해결책을 당부했다.

또한 물 공급으로 정상 운행이 어려운 보성지역의 우수 중소기업인 꼬마시 공장을 방문, 상수도개설 건의를 수렴하고 조기 해결책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