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07:35
상단여백
HOME 전국 전주/전북
진안군, 도로정비 잘했다… 안전사고 예방전라북도 시·군 도로정비 심사서 최우수기관 선정

[내외일보=호남]이강석 기자=진안군이 전라북도가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8년도 도로정비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6일 군에 따르면 진안군은 도로 이용객에게 쾌적한 도로환경을 제공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연중 관내 군도 21개 노선, 농어촌도로 253개 노선 등 총연장 671.65㎞에 대한 도로정비를 마쳤다.

도로시설물에 대한 상시 점검으로 발견된 포장 포트홀, 노면정비 및 시설물 정비, 동절기 도로제설 종합대책수립, 도로변 제초 등 파손부위를 정비했다.

도로변 불법행위, 퇴색된 차선과 노면표시 도색 등을 수시로 실시해 전체적으로 높은 점수를 받아 최우수기관 표창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도로노면은 소파보수 및 덧씌우기 등을 통해 신속하게 보수하고 갓길과 배수로에 쌓인 토사를 소형장비 스키드 로우더를 활용하여 원활한 노면배수를 유도했다.

또한, 도로 통행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탈색된 차선의 주기적인 도색작업을 실시했으며, 용담호 수질오염 방지와 동절기 대비 친환경제설제를 구입하여 제설자재 확보와 장비점검 등을 통한 월동대책 수립에도 만전을 기했다.

이항로 군수는 “군민 편의는 물론 안전도로 확보를 위해 다양한 도로개선사업을 진행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다”면서 “앞으로도 차질 없는 도로유지 관리계획을 수립해 쾌적하고 안전한 도로 서비스를 제공해 군민에게 더 다가가는 도로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이강석 기자  oks@naewoeilbo.col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