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설 교육장·박상우 군의원, 부여여고 이전 발벗고 나서
이종설 교육장·박상우 군의원, 부여여고 이전 발벗고 나서
  • 박용성 기자
  • 승인 2019.01.11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교육지원청(교육장 이종설)은 지난 9일(수) 부여군의회 박상우 의원, 부여교육지원청 이종설 교육장, 구자중 행정팀장과 함께 부여여고 이전을 위한 특별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국회의사당을 방문하여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과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번 간담회는 교육장과 군의원이 직접 나서, 「고도보존 및 육성에 관한 특별법」에 의해 실시되는 사비 왕궁터 발굴 및 정비사업에 따라 진행되는 부여여고 이전비 확보를 위해 추진됐다. 부여여고 이전에 따라 보상되는 손실보상액만으로는 학교이전이 불가하여 부족한 예산을 국비에서 확보하기 위함이다.

이종설 교육장과 박상우 군위원은 간담회자리에서 고도보존사업지구 내 학교이전을 위한 관련법률 개정과, 원활한 이전을 위한 특별교부금 지원을 요청하였다.

박수현 국회의장 비서실장은 관련 부서의 장관과 협의하여 국비가 확보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부여여자고등학교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과 교육환경 개선, 부여군민의 희망사항을 충족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 약속하였다.

참고로, 부여여자고등학교의 이전에 소요되는 비용은 약 390억 정도이며, 손실보상액은 약 160억정도로 추정된다. 따라서 국비를 230억 정도를 확보하여야 학교이전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