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충남 광역이동지원센터 내포신도시로 위치 확정
홍성군, 충남 광역이동지원센터 내포신도시로 위치 확정
  • 백춘성 기자
  • 승인 2019.06.12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충청]백춘성 기자=충남 홍성군은 충남도가 충남 광역이동지원센터의 위치를 내포신도시로 최종 확정했다고 13일 밝혔다.

 광역이동지원센터는 교통약자를 위한 특별교통수단을 효과적으로 운영하기 위한 광역단위의 설치 기관이다. 

 이에 따라 홍성군 내 1~2급 장애인들은 충남 광역이동지원센터에 보다 편하게 접근할 수 있게 되었으며, 기존 장애인콜택시의 광역화에 따라 충남 도내 지역간 이동이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충남 광역이동지원센터는 현재 충남 시?군에 있는 장애인콜센터의 콜센터 기능을 통합하여 운영하는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충남도는 금년 7월경 수탁기관을 선정하고 8~9월 시범운영을 통해 10월초 충남 광역이동지원센터를 본격 개소할 예정이다.
 
 홍성군 관계자는“홍성군 관내 교통약자들의 접근성이 높은 내포신도시에 광역이동지원 센터가 확정돼 다행이며, 향후 센터 개소까지 최대한 협조하여 관내 교통약자들의 이동권 보장에 만전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