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농협 등 유관기관 양파수확 일손돕기 '구슬땀'
산청군·농협 등 유관기관 양파수확 일손돕기 '구슬땀'
  • 윤은효 기자
  • 승인 2019.06.12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경남=윤은효 기자] 경남 산청군과 지역 농협 등 기관 직원들이 가격하락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양파농가를 찾아 힘을 보탰다.

군은 11~12일 양일간 공무원과 유관기관 370여명이 참여해 37개 농가, 12ha 규모의 양파수확 일손돕기 지원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일손돕기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장애인, 고령자, 부녀자 등 일손이 부족한 농가의 신청을 받아 진행했다.

특히 농기계작업이 어렵고 인력의존도가 높은 양파수확 작업에 일손을 보태 적기영농에 도움이 되고자 했다.

이날 지원을 받은 한 농업인은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이 많았는데 직원들의 손을 보태줘 큰 힘이 됐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산청군 관계자는 부족한 영농인력과 농산물 가격 불안정으로 매년 우리 농촌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적극 협조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