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 소년원생 대상 추석맞이‘스포츠 스타 체육교실’개최
국민체육진흥공단, 소년원생 대상 추석맞이‘스포츠 스타 체육교실’개최
  • 이수한 기자
  • 승인 2019.09.09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국 11개 소년원에 2,200만원 상당 체육용품 전달
- 스포츠 스타와 함께하는 체육교실 및 국민체력100 체력측정 병행
스포츠스타와 함께하는 체육교실 용품 전달식 사진 (좌) 성우제 서울소년원장 (우) 김성택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사업본부장
스포츠스타와 함께하는 체육교실 용품 전달식 사진 (좌) 성우제 서울소년원장 (우) 김성택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사업본부장

[내외일보]이수한 기자=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이 다가오는 추석을 맞이하여 전국 11개 소년원에 스포츠 스타의 운동 강습과 2,200만원 상당의 체육용품을 지원한다.

공단은 9월 9일(월) 법무부 고봉중고교(서울소년원, 성우제 원장)에서 스포츠스타와 함께하는 체육교실 용품 전달식을 개최하고 국민체력100 출장 체력측정 및 체력증진교실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2019 스포츠 스타 체육교실 소년보호기관 지원계획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행사에는 공단 김성택 기금사업본부장과 성우제 소년원장 외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공단은 소년원생들을 대상으로 2014년 제17회 인천 아시안게임 단체전 배드민턴 금메달리스트 김기정 선수(삼성전기 소속)의 일일 배드민턴 특강을 병행했다.

공단은 고봉중고교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전국 11개 소년원에 시설당 200만원 상당의 희망 체육용품과 국민체력100 측정을 지원한다.

또한 봅슬레이스켈레톤의 윤성빈, 서영우, 양궁의 구본찬, 김종호, 이승윤, 농구의 김동우, 한준혁 등 스포츠스타들이 진행하는 체육교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공단 김성택 본부장은“현장에서 뛰었던 전문 체육인의 운동 노하우와 체육 용품이 소년원생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과학적 체력측정 및 맞춤형 운동처방 서비스인 국민체력100도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