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섯 · 산약초 함부로 채취하면 안됩니다"
"버섯 · 산약초 함부로 채취하면 안됩니다"
  • 박우상 기자
  • 승인 2019.09.17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 등산로 등 60곳 임산물 불법채취 단속

 

[내외일보=호남]박우상 기자=무주군이 14일부터 가을철 임산물 불법채취 예방 및 집중 단속에 나섰다. 이번 활동은 산림자원 보호를 위해 추진하는 것으로 10월 14일까지 진행 예정이다.

이를 위해 무주군은 임산물 불법채취 단속반 30명을 편성했으며 관내 등산로와 임도 등 60곳에서 사전계도와 단속을 병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군 홈페이지와 현수막, 읍면 전광판 등을 통한 홍보에 만전을 기해 버섯과 산약초 등 임산물 불법 채취행위(관광업체 또는 산악회 · 동호회를 통한 임산물 불법채취 행위, 희귀식물 서식지, 산나물 집단 생육지 주변 채취 행위)가 이뤄지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임도 변이나 산림 주변 인근에 주차된 차량과 관광버스에 대한 점검도 진행한다. 

김승준 산림보호 팀장은 “산에서 나는 나물, 버섯, 약초는 주인이 없으니 캐도 괜찮다고 생각하거나 산림훼손 또는 불법 행위라는 생각을 아예 못하는 경우가 있는데 '산림자원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73조'에 따라 처벌(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단속도 중요하지만 잘못된 인식을 바로 잡아 건전한 산림문화 정착을 주도하는 한편, 산림자원 보호를 통해 지역의 자산을 키워나가는데 주력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