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무역사절단 통해 CIS(독립국가연합) 시장개척 나서
남동구, 무역사절단 통해 CIS(독립국가연합) 시장개척 나서
  • 김상규 기자
  • 승인 2019.10.16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테라에코·웰빙헬스팜 등 18개사로 구성된 사절단 파견 -

[내외일보=인천]=김상규 기자=

남동구(구청장 이강호)가 지역 내 기업으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통해 CIS(독립국가연합) 시장 개척에 나선다.

16일 남동구에 따르면 지역 내 중소기업으로 구성된 CIS(독립국가연합) 무역사절단이 이달 21일부터 26일까지 4박6일 일정으로 러시아 모스크바와 카자흐스탄 알마티를 방문한다.

이번 무역사절단은 파견사상 최대 규모인 18개 기업 및 이강호 남동구청장 등 구청 관계자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직원 등으로 구성됐다.

이번에 선정된 업체들은 남동구 소재 기업 중 자체평가와 시장성 조사결과를 통해 검증된 수출 가능성이 높은 기업들이다.

이강호 구청장은 지난 9월 26일 간석동에 있는 꼬디움 컨벤션에서 진행된 남동구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에서 직접 상담장을 찾아 우리 기업을 격려하며 해외바이어들에게 남동구 기업에 대한 신뢰를 높였다.

이날 90개 기업 232건 3천372만 달러의 수출상담과 계약예상액 1천620만 달러의 실적을 올렸다.

이번 무역사절단 또한 파견기업들로부터 구청장 참석에 대한 지속적인 요청이 있어, 해외 바이어에 대한 지역기업의 신뢰도 향상을 위해 파견에 동참키로 결정했다.

파견지역인 CIS는 구(舊) 소련연방에서 분리 독립한 10개 공화국 연합체로, 일명‘독립국가연합’으로 지구상에 마지막 남은 황금시장으로 불린다. 해당 국가들은 최근 한류(韓流) 영향으로 한국제품의 선호도가 증가하고 있는 곳이다.

이강호 구청장은 카자흐스탄 알마티에서 관련분야 전문가로부터 이 지역 비즈니스 환경에 대한 프레젠테이션을 받고,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수출인큐베이터도 방문할 예정이다.

일정 중간에는 알마티 총영사와 지역 한인회장도 만나 남동구 지역기업들의 해외시장 개척에 필요한 협력도 당부할 예정이다.

알마티 일정 후 이강호 구청장은 러시아 모스크바를 방문해 러시아 미용전(Intercharm 2019)에 참가하는 남동구 업체들을 격려 방문한다. 러시아 미용전은 ㈜코리아코스 등 총 6개 업체가 참가한다.

이날 오후에는 스콜코보(Skolkovo)도 방문할 예정이다.

스콜코보는 러시아 정부에서 IT·에너지·원자력·의료바이오·우주산업 등 5개 분야의 육성을 위해 지난 2010년 메드베데프 대통령 지시로 모스크바 외곽지역에 386헥타르 규모로 조성된 산업단지다.

마이크로소프트, 노키아, 필립스 등 세계적인 기업이 입주해 있으며 약 2만 명의 고용창출효과를 내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이 구청장은 이곳에서 남동에코스마트벨리 조성에 대한 방향과 아이디어를 얻고 남동구 경제여건 및 투자환경을 설명할 예정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무역사절단 방문 준비에 만전을 기해 좋은 지역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성과를 내고 오도록 하겠다”면서 “기업들의 해외시장 개척 노력에 맞춰 남동구에서도 행정적 지원방안을 다각도로 강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