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 ESG 평가사 서스테널리틱스와 사회책임투자 논의
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 ESG 평가사 서스테널리틱스와 사회책임투자 논의
  • 이수한 기자
  • 승인 2019.11.0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스테널리틱스 마이클 잔츠 CEO 등과 연기금의 사회적 책임투자 역할 논의
차성수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마이클 잔츠 CEO(사진 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내외일보]이수한 기자=The-K한국교직원공제회(이사장 차성수)가 11월 8일 오전 여의도 The-K타워에서 세계적인 환경· 사회·지배구조(ESG) 전문 평가사인 서스테널리틱스(Sustainalytics)와 만나 연기금의 사회적 책임투자 역할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미팅에는 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과 김호현 기금운용총괄이사, 서스테널리틱스 마이클 잔츠 대표와 서스틴베스트 백승엽 부사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서스테널리틱스는 네덜란드에 본사를 둔 글로벌 책임투자 리서치 회사로 전세계에 16개 지사를 두고 있다. 전세계 기업의 ESG 연구 및 분석정보 제공,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기준 준수 여부 스크리닝 등의 서비스를 통해 투자자와 금융기관 등 이해관계자들에게 ESG와 관련된 국제적인 시각과 가이드라인을 제공하고 있다.

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은 “세계적인 ESG 전문 평가사인 서스테널리틱스와의 만남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고려한 자산운용전략의 중요성을 깊이 느꼈다”며, “교직원공제회는 국내 대표 기관투자자로서 자산운용 및 의결권 행사 시 ESG(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를 적극적으로 반영, 사회책임투자를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교직원공제회는 2017년 9월 의결권 관련 의사결정기구인 ‘의결권행사협의회’를 신설하고 의결권 행사 기준을 강화했다. 또한 중장기 사회책임투자 추진계획 등을 수립하여 자산운용 및 의결권 행사시 책임투자 요소(ESG)를 적극 고려하고 있으며, 금융투자 분야에서는 위탁자산 운용으로 “사회책임투자 유형”을 신설하여 사회적 기여도가 높은 기업, 투명한 기업 지배구조를 갖춘 기업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에 점진적으로 투자를 확대하는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