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농식품산업 미래 먹거리사업 발굴
남원시 농식품산업 미래 먹거리사업 발굴
  • 류재오 기자
  • 승인 2019.12.09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산업 발전계획 수립 최종보고회 개최

[내외일보=호남]류재오 기자=남원시는 9일 남원시청 회의실에서 부시장, 안전경제건설국장, 농업부서장 및 농식품분야 전문가, 지역농협 관계자, 농식품기업 대표, 생산자단체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식품산업 발전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연구용역은 남원시의 농식품산업 현황을 분석하고 지역여건을 반영하여 실행가능한 현실성 있는 발전계획을 수립하고자 지난 5월부터 진행하였다.

이날 보고회는 용역사업의 총괄책임자인 전라북도생물산업진흥원 장한수 박사로부터 최종보고가 진행되었으며 특히, 신성장동력 창출분야, 산업화 촉진분야, 수출시장 경쟁력강화분야를 포함하는 3대 전략사업을 비롯한 12대 핵심사업 그리고 23개 세부사업 설명이 눈길을 끌었다.

발굴된 모든 사업은 남원시의 핵심사업으로 추진할 수 있는 이너뷰티산업, 생산농가와 기업간 연계강화사업, 중소식품기업육성, 전통식품 및 향토식품 육성, 지역전략식품 및 기능성식품산업 육성분야를 고려하여 수립되었으며, 중앙부처(농림축산식품부, 중소벤처기업부, 산림청 등)와 전라북도의 정책지원 사업과 연계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고 설명하였다.

제시된 사업들은 남원시에서 생산된 경쟁력 있는 농산물의 생산전문단지화 구축을 통한 농가·농식품기업과의 상생모델개발, 수출 경쟁력 강화 방안으로 연결되고 있으며, 대표 사업 키워드로는 이너뷰티, 디저트, 식물성유지, 고랭지상추, 산채나물, 전통식품(부각, 추어탕), 6차산업화 테마파크 및 수출기반조성사업이 부각되었다.
 
한편,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발굴된 세부사업의 실행계획을 구체화하는 남원시 전문가 그룹 TFT 구성을 통한 성과 극대화 필요성이 요구되고 있으며, 무엇보다도 남원시의 농업과 농촌 그리고 농민의 소득창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정부 공모사업에 선정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