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사회복지시설 임시 휴관 조치 결정
여주시, 사회복지시설 임시 휴관 조치 결정
  • 신동화 기자
  • 승인 2020.02.10 0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경기]신동화 기자 =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지역 내 2개 복지관 등 사회복지시설 중 일부 이용시설을 임시휴관 한다고 6일 밝혔다.
이용시설을 중심으로 2월 16일까지 부분적인 휴관조치를 시행중이며 장애인복지관은 경로식당, 무료급식사업, 장애인일자리사업, 맞춤형 도우미, 활동보조서비스, 보조기기센터와 주간보호센터는 휴관 기간에도 운영하기로 했으며, 노인복지관에서도 경로식당, 식사배달사업, 맞춤돌봄, 응급안전 등 일부 서비스는 유지하기로 했으며 관내 322개 경로당과 2개소 카네이션 하우스에는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자율적 휴관을 권고 했다.
시는 임시휴관 조치와 더불어 시설방역 및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배부해 사회복지시설을 통한 감염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시는 시행사업의 중요도를 고려해 이용자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서비스 및 프로그램별 선별적인 부분 휴관 조치를 결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