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 보완협약을 통해 교수들 국비사업 유치 도울 산학협력지원금 3067억 확보
인천대 보완협약을 통해 교수들 국비사업 유치 도울 산학협력지원금 3067억 확보
  • 최장환 기자
  • 승인 2020.02.18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대, 인천시와 재산협상 보완협약서 17일 극적 체결
조동성 총장 “산학협력지원금 통해 연구중심대학 강화”
박남춘 시장 “대학발전이 곧 지역발전 ‘통큰 결단’ 내려”

[내외일보=인천]최장환 기자= 인천대가 인천시와 진통 끝에 교수들의 연구활동을 도울 산학협력지원금 3067억원 확보를 골자로 하는 재산협상 보완협의를 마치고 협약서를 지난 17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서를 통해 인천시는 인천대가 인천 및 경제자유구역 발전과 연계되는 사업 등 산.학.관 협력을 위한 각종 국비지원 사업을 유치할 경우 사업별 타당성 검토결과에 따라 총 3067억원의 산학협력 지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인천시는 또 2019년부터 2027년까지 매년 200억원 이상 총 2000억원의 대학발전기금을 조성해 매년 1/4분기 중 인천대에 제공하되, 올해부터 2022년까지 연간 150억원 이상 지원하고 2023년부터는 해마다 200억원 이상을 지원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대해 박남춘 인천시장은 “인천대에 더 많은 지원금을 주는 것에 대해 주변에서 반대하는 의견이 없지 않았지만 대학의 발전이 지역사회의 발전을 이끈다는 고마운 생각에 고심 끝에 ‘통 큰 결단’을 내렸다”고 밝혔다.

또한 “인천대가 낙후된 제물포 지역발전을 위해 인천대가 그 중심에서 지금보다 더 많은 역할을 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인천대 조동성 총장은 “교수들이 국비지원 사업을 유치하는 과정에서 학교에서 지원하는 매칭펀드가 부족해서 연구를 못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번에 3067억원에 달하는 산학협력 지원금 확보를 통해 앞으로 교수들이 마음 놓고 국비지원 사업을 유치할 수 있게 됐다며, 이를 계기로 인천대가 연구중심대학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남춘 인천시장과 조동성 인천대총장이 지난 17일 재산협상 보완협약서를 체결하고 기년촬영을 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과 조동성 인천대총장이 지난 17일 재산협상 보완협약서를 체결하고 기년촬영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