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결식 우려 독거 어르신에 식료품 전달
무안군, 결식 우려 독거 어르신에 식료품 전달
  • 김성일 기자
  • 승인 2020.03.26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성금으로 1287명 지원

[내외일보=호남]김성일 기자=무안군은 지난 25일 관내 독거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식료품 세트를 전달하며 나눔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을 경로당이 임시 휴관되어 경로당 내 공동취사가 불가능해지고 이로 인해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결식이 우려됨에 따라 읍·면 전수조사를 통해 관내 1,287명의 독거 어르신에게 지원했다.

이번 식료품 세트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여러 단체에서 기탁 받은 기부금으로 라면·즉석국·국·반찬 등으로 구성하였고, 독거 어르신들에게 전달하면서 코로나19 관련 위생수칙,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등을 홍보했다.

군 관계자는 “현재까지 15곳의 단체에서 물품 및 기부금 전달 등으로 코로나19 극복에 함께했다”라며, “앞으로도 관내 취약계층에게 다양한 후원물품을 배부하여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