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상공회의소, 코로나극복 3천만원 기탁
전주상공회의소, 코로나극복 3천만원 기탁
  • 고재홍 기자
  • 승인 2020.05.1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영세사업자 등에게 지역사랑 상품권 지급

[내외일보=호남]고재홍 기자=전주상공회의소는 지난 7일 송하진 지사, 이선홍 전주상공회의소 회장과 김택수(호남고속) 회장 등 상공회의소 회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특별성금 3천만원을 기탁해 코로나 극복에 힘을 보탰다.

이 성금은 전주상공회의소가 코로나로 어려운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회원사들이 마련한 것으로 대한적십지사 전북지사를 통해 전주시와 남원시, 완주군 등 전주상공회의소 관내 2개 시, 6개 군에 전달될 예정으로, 소상공인과 영세사업자 등에 도움이 되도록 지역사랑 상품권으로 지급된다.

이선홍 전주상공회의소 회장은 “코로나로 많은 분이 어려움을 겪으며, 특히 영세기업과 소상공인은 큰 타격을 받는 상황”이라며, “상공인의 작은 정성을 시작으로 따뜻한 손길이 많아져 코로나 경제위기가 신속 회복되기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