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에서도 1시간 배송?
베트남에서도 1시간 배송?
  • 이수한
  • 승인 2020.05.28 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지족 잡아라! 롯데마트 모바일몰 ‘스피드 엘’ 강화 나섰다.!
■ 내수 경기 침체, 이커머스 성장, 영업규제 등 어려움에도 불구 베트남 시장 선전
- 롯데마트 20년 1분기 베트남 매출 10.7%신장, 영업이익도 전년 대비 7.2%개선
■ 롯데마트 모바일 쇼핑몰인 ‘스피드 엘’, 3년 사이 매출 5배 이상 늘어..
- 17년 말 론칭한 스피드엘, 19년 202.6%, 20년 4월 누계로 74.8% 신장 중
■ 스피드 엘, 그랩(Grab)과 협업 범위 확대해 온라인 시장에 공격적으로 도전
- 19년부터 그랩(Grab)과 협업해 제공하는 ‘1시간 배송 서비스’ 소비자 만족도 높여
- ‘1시간 배송’, 20년 5월 기준 9개점에서 운영.. 연내 14개 전 점 확대 예정

- 신선/그로서리 강화, 2022년 모바일 신선 매출 구성비의 9% 달성 목표 (현재2.8%)

■ ‘그랩’과 협력 모델 확대, ‘그랩 마트’ 통해 베트남내 접하기 어려운 회, 초밥 등 선보일 예정
베트남에서도 1시간 배송
베트남에서도 1시간 배송

[내외일보]이수한 기자=롯데마트는 국내 유통업체 중 가장 먼저 베트남에 진출해 현재 (20년5월) 기준으로 14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2020년 1분기 롯데마트 베트남 매출은 전년 동기간 대비 10.7% 신장했으며, 영업 이익도 7.2% 증가하는 등 베트남 내 안정적으로 자리잡은 한국 유통업체로 알려져 있다.

베트남의 재래시장과 백화점, 마트 등 현대적 시설을 갖춘 시장의 비율은 8대2지만 베트남 정부는 2020년까지 현대적 유통채널의 비중을 50%까지 확대할 계획을 갖고 있다. 또한, 1억명 가량의 인구 중 90%가 휴대폰을 사용하고 있으며 그 중 50% 이상이 스마트폰을 보유하고 있다. 약 4000만명 이상이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는 것이며, 베트남 국민의 평균 연령은 30살로 디지털 이용률이 높은 젊은 국가다. 온라인 시장은 매년 35% 가량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온라인몰의 운영과 배송 시장은 베트남 유통시장에서의 안정화를 위해서는 꼭 필요한 분야이다.

롯데마트는 베트남 현지에서 2017년 12월부터 ‘스피드 엘(SPEED L)’이라는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오프라인 매장과 연계한 배송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스피드 엘’은 롯데마트가 운영하는 모바일 쇼핑몰로 15km내 주문 상품을 3시간 안에 배송해주는 시스템이다.

2018년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해 온 ‘스피드 엘’은 2019년 202.6%, 2020년 4월 누계로 74.8% 신장하는 등 3년 사이 매출액이 5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롯데마트는 ‘스피드 엘’ 을 성장시키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먼저, 2018년 12월부터 동남아시아의 우버라고 불리는 최대 차량공유업체인 그랩(Grab) 과 협업해 호치민과 하노이 등 총 9개점에서 그랩의 오토바이 배송 서비스인 ‘그랩 익스프레스’를 활용, 1시간 배송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1시간 배송 서비스는 2020년 내 롯데마트 베트남 14개 전 지점에서 가능하도록 확대할 계획이다.

롯데마트 베트남 법인은 ‘1시간 배송 서비스’를 적극 활용해 즉석조리식품과 신선식품의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열대 지방에서는 신선제품의 배송이 어려운 상황이었으나, 빠른 배송시간을 담보로 위생이 보장된다면 롯데마트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이 될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롯데마트는 현재 2% 대인 신선/그로서리 제품의 모바일 매출 구성비를 2022년에는 9%까지 올리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그랩(Grab)과의 협력 모델을 확대할 계획이다. 먼저, 그랩이 운영하는 ‘그랩 마트’ 에 롯데마트의 델리카 상품을 판매하게 된다. 롯데마트는 베트남 내 밀혁신을 통해 베트남에서 좀처럼 접하기 어려운 회, 초밥 등을 인기 메뉴로 성장시킨 바 있으며, 회나 초밥도 보냉팩과 포장을 개선, 냉장상품도 배송할 수 있는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복안이다.

롯데마트 이학재 해외사업부문장은 “롯데마트는 점포를 기반으로 하는 모바일 배송을 확대하기 위해 점 후방의 전용 패킹 공간을 확대, 2022년까지 주문 처리 능력을 3배 이상 늘릴 계획이다.”며, “롯데마트가 베트남시장에서 혁신 유통업체로서의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