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불교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문중원 마사회 노동자 1주기 추모제
대한불교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문중원 마사회 노동자 1주기 추모제
  • 이수한
  • 승인 2020.11.21 0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중원 열사 1주기 추모제
문중원 열사 1주기 추모제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는 2020년 11월24일(화) 오후 2시 광화문 종합청사 옆 세종로 공원에서 문중원 마사회노동자 1주기 추모제를 봉행한다.

문중원 노동자께서 마사회 갑질과 불법, 부조리 근절을 요구하며 죽음의 경주를 멈추기 위해 2019년 11월 29일 스스로 목숨을 끊었지만, 마사회에서는 2020년 8월에도 보름사이 마필 관리사 2명이 스스로 목숨을 끊는 충격과 고통이 계속되고 있는 실정이다.

추모제는 2005년 이후 마사회 다단계 하청구조 끝자락에 있는 마필관리사와 기수의 죽음이 이어지고 있는 현실의 즉각적인 개선을 요구하고, 문중원 노동자의 1주기를 추모하고 그의 죽음이 헛되지 않도록 하기위한 추모제이다. 추모제는 대한불교조계종 스님들의 고인의 극락왕생 발원과 마사회의 근본적 모순을 해소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진행되며 문중원 노동자 가족도 참석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