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리 연기도전, 기대감↑
예리 연기도전, 기대감↑
  • 내외일보
  • 승인 2021.02.26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리 / SNS
예리 / SNS

[내외일보] 레드벨벳 멤버 예리(김예림)가 연기에 도전했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26일 "김예림이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21'의 '민트 컨디션'(극본 방소민, 연출 정형건)에 출연한다"고 전했다.

'민트 컨디션'은 MRI 기계 고장으로 20대 청년이 돼버린 꼰대 아저씨가 젊은 힙합퍼들과 어울리며 청춘에 적응해 가는 과정을 코믹하지만 따뜻하게 그리는 작품이다.

예리 / SNS
예리 / SNS

김예림이 맡은 홍채리는 88영상의학과 의원 간호사이자 자기 주관이 뚜렷한 성격의 인물이다.

김예림은 "늘 도전하고 싶었던 연기를 여러분께 선보일 수 있게 되어 많이 기대되고 설렌다. 앞으로 다양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항상 열심히 준비할 테니 응원 부탁드린다"고 연기에 도전하는 소감을 전했다.

'민트 컨디션'은 오는 3월 3일에서 4일로 넘어가는 밤 12시 1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