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의 승리' 사과, 황당한 표절
'오징어의 승리' 사과, 황당한 표절
  • 내외일보
  • 승인 2021.10.21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정 전 로고는 '오징어의 승리'(왼쪽), 수정한 로고는 '게임의 승리'다

[내외일보] 이혜영 기자 = 중국 주요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여우쿠(優酷)'가 만든 예능 프로그램 '오징어의 승리'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을 표절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제작사가 사과에 나섰지만 비난은 이어지고 있다.

20일(현지시각) 오전 중국의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유큐는 예능 프로그램 ‘오징어의 승리’(鱿鱼的胜利)를 제작한다고 밝혔다. 

제작사는 자세한 내용을 공개하지 않은 가운데 해당 프로그램이 유년 시절 게임에 도전하는 참가자들의 모습을 담는다고 전했다.

소식이 전해지자 국내외 네티즌들은 “오징어 게임이 방영되지 않은 나라에서 따라 하냐”라며 반발했다. 

실제로 이 프로그램은 ‘오징어 게임’을 떠올리게 하는 제목과 콘셉트에 더불어 로고에도 동그라미, 세모, 네모를 넣었다. 

특히 한글이 아닌 한자에서 찾기 힘든 세모는 프로그램 이름 위에 억지로 끼워 넣은 모습이었다.

웨이보에서도 "여우쿠 프로그램 '승리'는 '오징어 게임'이다"는 해시태그 등이 상위에 노출되기도 했다.

넷플릭스 측이 여우쿠와 저작권 문제를 협의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는 보도까지 나오면서 비난이 더 거세졌다.

이에 여우쿠 측은 "이미 폐기했던 초고를 실수로 사용했다"고 사과하면서 프로그램명을 '게임의 승리'로 수정했지만 비난은 가라앉지 않고 있다. 

한편 이와 관련해 넷플릭스 측은 “공식적인 항의는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