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발생 시 사회기능의 안정적 유지 조례마련
재난발생 시 사회기능의 안정적 유지 조례마련
  • 윤재옥 기자
  • 승인 2021.11.23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시의회 박수빈의원‘대전광역시 필수업무 지정 및 종사자 보호지원 조례안’대표발의 -
대전광역시의회 박수빈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구6)

[내외일보/대전] 윤재옥 기자 = 대전광역시의회 박수빈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구6)이 대표 발의한 「대전광역시 필수업무 지정 및 종사자 보호지원 조례안」이 제262회 제2차 정례회 의사 일정에 따라 22일(월) 산업건설위원회 심사를 통과했다.

조례안을 살펴보면 대전광역시 필수 업무 지정 및 종사자 지원위원회를 구성 운영하고 재난 상황에 따른 필수업무 현황, 종사가 근무환경과 처우 수준 등을 파악하기 위한 실태조사 및 지원과 관련된 사업의 추진에 관해 규정하는 사항을 주요내용으로 담고 있다.

박수빈 의원은 “예상치 못한 재난상황에서도 시민의 생명과 안전, 사회기능 유지에 필요한 필수업무 종사자의 현황 등을 파악하여 열악한 근무환경이 되지 않도록 대전시 차원에서 적극적인 지원책과 보호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조례를 제정하게 됐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