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주 서울시의원, “내면을 가꾸고 더불어 살아가는데 필수요소인 인성교육 진흥 조례안, 드디어 본회의 통과
전병주 서울시의원, “내면을 가꾸고 더불어 살아가는데 필수요소인 인성교육 진흥 조례안, 드디어 본회의 통과
  • 이수한
  • 승인 2022.02.23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시대에서 간과하고 있는 인성교육, 더 이상 지체할 수 없어

본 조례, 건전한 내면을 갖추고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 의식 함양 강조

전병주 의원, “학생들의 도덕성 함양과 공동체 의식을 제고하기 위해 교내 인성교육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필요 있어”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서울특별시의희 전병주 의원(더불어민주당, 광진1)과 오한아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1)이 공동으로 대표발의한 「서울특별시교육청 인성교육 진흥 조례안」이 이달 21일 개최된 제305회 임시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번 임시회 마지막 순서인 본회의장에서 「서울특별시교육청 인성교육 진흥 조례안」이 통과됨에 따라 서울시교육청은 인성교육 정책의 원활한 추진 및 활성화를 위하여 교육감의 책무를 명확히 하고, 그 시행 근거를 제도적으로 마련하기 위한 발판이 마련됐다.

더불어 현시대에서 간과되고 있는 인성교육을 체계적으로 지원함과 동시에 구체적인 시스템을 마련하여 진정성 있는 내면을 갖추기 위한 조례로 평가된다.

전 의원은, “본 조례를 만들기 위해서 오한아 의원님과 함께 학생들에게 진정으로 필요한 교육에 대해 깊은 고민을 공유했다”며, “이러한 과정 중 학업성취위주의 교육으로 인해 놓치고 있는 인성교육의 중요성을 깨달았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전 의원은, “본 조례를 통해 학생들이 내면의 소중한 가치를 깨닫는 계기가 되면서 내면이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해주길 바란다”며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