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복 “제물포.주안 . 도화역 역세권 활성화 추진”
유정복 “제물포.주안 . 도화역 역세권 활성화 추진”
  • 최장환 기자
  • 승인 2022.05.2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 후보, 원도심 활성화 . 주안산단 구조고도화… ‘경제가 돌고 쾌적한 미추홀’ 공약

[내외일보=인천]최장환 기자= 유정복 국민의힘 인천시장 선거 후보는 제물포 등 경인전철 3개역을 개발하고 원도심 활성화 정책을 추진해 쾌적하고 웃음이 넘치는 미추홀 구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23일 밝혔다.

유정복 후보는 오는 2023년 경인전철 제물포 . 주안 . 도화역 등 3개역을 대상으로 역세권을 교통 . 상업 . 문화 중심 앵커시설로 육성해 인접 원도심으로 파급시키는 종합계획을 수립해 2024년부터 단계적으로 추진하는 내용의 미추홀구 발전 공약을 내놓았다.

경인전철 . 경인고속도로 . 인천대로 지하화, 재개발 . 재건축을 통한 원도심 활성화, 원주민 재정착을 고려한 도시재생사업 등을 벌여 쾌적하고 편리한 도시로 변모시킨다.

인천발KTX 조기개통, 연안부두∼제물포역∼부평역 트램 건설, 경강선 인천역까지 연장 등을 통해 교통편의도 높인다.

주안산업단지를 산업구조 고도화를 통한 혁신 . 상생 . 공유로 일자리를 창출하는 제조혁신단지로 꾸미고 청년근로자의 근로여건 개선을 위해 문화예술복합공간을 조성하며 산업단지 주변을 근로자를 위한 주거지와 문화예술공간으로 만든다.

이와 함께 수봉공원 주차장 . 스카이워크시설 설치, 용현5동 SK아파트 주변 생태공원 조성, 용현 . 학익지구 생활문화체육복합 콤플렉스 조성, 제2경인고속도로 방음 . 환경문제 해소 등을 통해 누구나 찾는 마을을 만든다.

유정복 후보는 “미추홀구는 주택이 밀집한 지역으로 주차장과 공원 등을 확충하고 교통망을 늘려 나갈 것”이라며 “주안산단을 기업하기 좋은 산단으로 탈바꿈시켜 경제가 돌고 일자리가 창출되는 쾌적하고 윤택한 도시로 만들 것”이라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