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중소 식품제조업체 유통 활성화에 본격 앞장서 !!
대구시, 중소 식품제조업체 유통 활성화에 본격 앞장서 !!
  • 하청해 기자
  • 승인 2022.05.25 2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식 등 유통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 운영
6월부터 업체 현장 방문으로 유통망 확보 조언 및 유형별 기술지도
품평회 및 상담회 개최로 시장진출 애로사항 해결

 

[내외일보=대구] 하청해 기자=대구시와 ()대구테크노파크는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식품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시장진출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판로개척을 지원하고자 급식 등 유통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을 구성해 초··고등 학교 급식분야 유통망 확보를 집중 지원한다.

이를 위해 4월 한 달간 학교급식 진출을 희망하는 업체를 모집했으며, 17개 사가 신청한 가운데 서류심사를 통과한 13개 사를 대상으로 유통 분야 자문단에 의한 제품 상품성 및 급식유통의 적절성 등 1차 심층진단을 시행했다.

급식 분야 가능성에 대한 1차 진단 결과를 토대로 6월부터 현장 방문을 통해 업소 상황에 맞는 급식 분야 맞춤형 제품개발 기술지도, 문제점 개선을 위한 실질적 자문 등을 제공하고, 기업별 원하는 유통망 진출을 위해 실효성 있는 기술지도도 병행한다.

아울러, 지역 내 영양사 대상 품평회, 직접적 판로개척 상담회도 개최해 신규시장 진출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안정적 판로형성을 지원

할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시행된 동 사업은 5개월 만에 사업에 참여한 5개 사의 10개 품목이 초등학교 급식 등에 판로를 개척해 86백만원의 매출액이 발생하는 등 큰 성과를 거두었으며, 참여 업체들로부터 상당한 호응을 얻은 바 있다.

한편 김흥준 대구시 위생정책과장은 소비 흐름은 급격히 변화되고 있으나, 소규모 식품제조업체의 경우 반영 속도가 늦고 취약한 판매·홍보 전략으로 경쟁력이 저하되고 있다, “지역의 유망한 업체들이 기업 진단에 따른 맞춤형 판로개척 기술지도로 성장 한계점을 극복하고 유통에 적합한 상품개발 등 자체 역량이 강화돼 전략적 유통망 발굴과 매출증대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