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시장 직소(直訴)민원의 날" 운영 밝혀 !!
경주시, "시장 직소(直訴)민원의 날" 운영 밝혀 !!
  • 하청해 기자
  • 승인 2022.06.28 2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 다음달부터 직소(直訴)민원 창구 ‘오늘은 통하는 날’ 개설
주낙영 경주시장 “경주시민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이겠다”

 

 

 

 

[내외일보=경주] 하청해 기자=경주시가 시민의 어려움을 듣고 시정발전을 위한 건의사항을 수렴하기 위해 시장 직소(直訴)민원의 날을 다음달부터 매달 한 차례씩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시장 직소민원의 날은 시민들이 읍··동 행정복지센터나 민원부서 등에서 해결하지 못한 민원을 시장이 민원인으로부터 직접 듣고 해결방안을 찾기 위한 시책이다.

말 그대로 시장에게 직접 말하고 싶은 것이 있으면 중간 과정 없이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직접 전달할 수 있는 직소(直訴)민원 창구인 셈이다.

이를 위해 시는 시장 직소민원의 날을 오늘은 통()하는 날이라고 명명하고 다음달부터 매월 넷째 주 토요일 오전 10시에 운영키로 확정했다.

이를 통해 민원 접수에서 완료까지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국··본부 등 관련부서와 협업으로 신속하고 책임있는 민원처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주시 시민소통협력관(054-760-2605~6)으로 문의하면 된다.

앞서 시는 정례화된 소통 채널 외에도 언제든 시민의 어려움을 직접 듣고 시정 발전을 위한 건의사항을 수렴하기 위해 민선7기 출범과 함께 시민소통협력관 현장민원팀을 설치·운영하고 있다.

2018101일 문을 연 경주시 현장민원팀은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과 민원을 접수해 시민의 눈높이에서 관련 부서와 조정·중재를 거쳐 접수된 민원을 해결하는 등 시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주낙영 시장은 직소민원 상담창구 개설로 시정 운영의 중심인 시민의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여 시정에 적극 반영하는 소통행정을 추진해 나가겠다다음달부터 매월 열리는 오늘은 통하는 날을 통해 다양한 방식으로 시민과의 실시간 소통기회를 마련해 직소민원 처리체계가 정착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