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2,895억원 규모 제1회 추경예산 확정
파주시 2,895억원 규모 제1회 추경예산 확정
  • 이신구 기자
  • 승인 2021.04.23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당 10만원‘제2차 파주시 긴급생활안정지원사업’등 포함

[내외일보=경기] 이신구 기자 = 파주시의 2021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이 제225회 파주시의회 임시회 의결을 거쳐    4월 23일 확정됐다.

이에 따라 전 시민에게 10만원을 지급하는 제2차 긴급생활안정지원금을 비롯한 역점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제1회 추가경정예산은 총 1조 8,293억원으로 2021년 당초예산 대비 2,895억원,  19%가 증가된 규모다.

일반회계 1조 4,918억원(2,708억원 증가), 특별회계 3,375억원(187억원 증가)이 확정됐다.

먼저 시는 예방접종사업,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관리 등 코로나19 방역대응 예산과 더불어 제2차 긴급생활안정지원사업 479억 3천만원, 소상공인 경영지원 5억 5천만원,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에 10억 1천만원 등을 투입해 감염병 확산방지와 위축된 지역상권 회복을 동시에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 일반공공행정 분야 및 기초연금, 영유아보육료 지원, 노인?장애인복지관 건립 등 사회복지분야에 1,436억원을 증액해 더 나은 행정?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시민들의 건강한 여가활용 및 생활체육 증진을 위해 문화 및 관광 분야에 119억원의 재원을 투입한다.

아울러, 사업용차량 유가보조금, 공공버스 운영지원 등 교통 및 물류 분야에 454억원을 증액 편성해 버스업체의 안정적 운영과 시민들의 교통편의 증진에 주력했고,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에 274억원을 편성,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전기자동차 구매지원, 운행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등 환경 분야에 86억원을 증액 편성해 대기오염 및 기후문제 대응사업을 추진하며 가축 전염병에 따른 축산농가 경영손실 보상 등 농림해양수산 분야에 175억원을 증액 편성해 안정적인 농축산업 환경을 조성한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통합재정안정화기금 활용, 대규모 투자사업 우선순위 조정 등 기존 가용재원을 최대한 발굴해 편성한 이번 추가경정예산이 가계 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코로나19와의 긴 싸움이 종식될 때까지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과 도약에 파주시가 함께할 것을 약속하며, 시민 한분 한분께 개인방역과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다시 한 번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