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퀴아오, 필리핀 대선 출마 선언
파퀴아오, 필리핀 대선 출마 선언
  • 내외일보
  • 승인 2021.09.20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이교영 기자 = 필리핀의 ‘복싱 영웅’ 매니 파퀴아오가 내년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19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파퀴아오는 현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가 소속된 집권 여당인 ‘PDP라반’ 내의 한 분파가 대선 후보로 지명하자 이를 수락했다. 파퀴아오는 "저는 투사이고 링 밖과 안에서 언젠가 투사가 될 것"이라며 "필리핀 대통령 후보 지명을 수락한다"고 밝혔다.

파퀴아오의 경쟁 파벌은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의 오랜 측근인 크리스토퍼 봉 고 상원 의원을 대선 후보로 지명했지만 봉 고 의원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

필리핀 대통령은 6년 단임제로 두테르테 대통령은 차기 대선에 출마할 수 없다. 다만 다른 선출직에는 나설 수 있다. 만약 봉 고 의원이 끝까지 출마하지 않을 경우 두테르테 대통령의 딸인 사라 두테르테 카르피오 다바오 시장이 출마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사라는 각종 여론조사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앞서 두테르테 대통령의 측근이자 필리핀 내각장관인 카를로 노그랄레스는 "두테르테 대통령이 내년 대선에서 집권당인 민주필리핀당의 부통령 후보가 되기로 합의했다"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