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제정신 아냐... 대통령도 제어 못해" 민주당 '일침'
"김건희, 제정신 아냐... 대통령도 제어 못해" 민주당 '일침'
  • 내외일보
  • 승인 2022.07.07 12:1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이지연 기자 =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윤석열 대통령 부부의 나토 정상회의 순방 지인 동행 논란과 관련해 "제 정신이 아니다"라며 "김건희 여사를 통제할 사람이 없고, 김건희 여사 마음대로 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대립각을 세웠다.

7일 우 비대위원장은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저는 반드시, 아무리 물의가 되더라도 체계를 잡아서 통제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안 그러면 더 큰 사고가 터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이건 국회에서 정식으로 다뤄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 국정조사감은 아니고 운영위원회에서 다뤄야할 사안인데, 이 문제에 대한 심각성을 못 느끼고 있다는 게 더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제가 볼 땐 틀림없이 신씨가 김건희 여사 대화 파트너로 간 것 같은데, 제 정신이 아닌 거다. 국가의 운영과 관련된 일정에 대통령 부인이 데려가라 하면 데려가고, 1호기에 태우라 그러면 태우고, 그런 나라로 전락한 것 아닌가. 이거 상당히 심각하다"고 성토했다.

또한 "문제는 이 분이 하는 움직임을 옆에서 제어 못하는 것 아닌가. 대통령도 제어를 못하는 것 아닌가. 이번에 상당히 심각하게 다뤄서 이 분이 사고 못 치게 해야 한다. 국격에 관한 문제인데, 제가 이진복 정무수석 봤을 때도 비공개 대화에서 영부인이 사고칠 것 같은데 부속실을 만들라, 별도 팀이 있어야 된다고 했었다"고 주장했다.

앞서 윤석열 대통령 부부의 나토 정상회의 참석 당시 이원모 대통령실 인사비서관의 배우자 신모씨가 동행한 것으로 전해져 논란이 일었다.

대통령실은 무보수 자원봉사였고 숙소와 항공편만 지원했기 때문에 문제될 것이 없다고 해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잘돌아간다 2022-07-08 07:38:58
다음은 장모하고 장모친구들
1호기에 잔뜩태워 유럽여행갈라나?
이게 니들이바라던 나라꼴이냐??
석렬관광ᆢ
지인 , 무속인 무료탑승

을돌이 2022-07-07 23:15:34
잘했고 못했고를 떠나서 제발 책잡힐 행동은 하지마소! 책잡힐 행도을 하는것 자체가 진짜문제요~
윤대통령님 정말 잘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