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웅 손석희 사과 요구... "비열하고 졸렬한 손석희"
김웅 손석희 사과 요구... "비열하고 졸렬한 손석희"
  • 김은섭 기자
  • 승인 2019.01.31 13:01
  • 댓글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손석희 SNS

[내외일보] 최근 세간의 관심이 쏠리고 있는 이른바 '손석희-김웅 폭행시비'와 관련해 김웅 기자가 손석희 JTBC 사장에게 "사과하면 용서하겠다"고 말했다.

김웅 기자는 31일(오늘) 입장문을 통해 "나를 파렴치한 인간으로 매도했던 바로 그 '뉴스룸' 앵커 브리핑에서 폭행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하면 모든 것을 용서하겠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무고한 일에 대해서도 죄를 묻지 않겠다. 당신이 적시한 나에 대한 혐의가 참으로 비열하고 졸렬하더라. 굳이 여기서 다시 언급하지 않겠다. 스튜디오에서는 당신이 제왕일지 몰라도 현장에서는 후배 취재기자들의 예봉을 당해낼 수 없다. 당신이 일으킨 모든 사건은 스튜디오 밖에서 발생했다는 사실을 기억하라"고 말했다. 

이어서 "우리 사회 보수의 가치가 그러하듯이, 진보의 가치 또한 뉴스 앵커 한 명에게 의존하지 않는다. 당신 하나로 인해 탁해져서도 안 된다. 구순 노모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란다. 고맙다"라고 마무리했다. 

앞서 지난 10일 오후 12시경 프리랜서 기자인 김웅씨가 서울 마포구 상암동 한 주점에서 손석희 사장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김웅 기자는 손석희 사장에게 얼굴을 폭행 당해 전치 3주의 상해를 입었다며 진단서를 제출한 바 있다.

또한 김웅 기자는 손석희 사장이 2017년 4월 경기 과천의 한 주차장에서 젊은 여성을 태운 채 교통사고를 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손석희 사장은 자신이 진행하는 JTBC 뉴스룸을 통해 “오늘 저에 대한 기사로 많이 놀라셨을 줄 안다. 저로서는 드릴 말씀이 많으나 사실과 주장은 엄연히 다르다는 말씀만 드리겠다”며 김웅의 주장을 부인했다.

현재 손석희 사장은 김웅 기자를 취업청탁, 공갈 혐의 등으로 검찰에 맞고소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재홍 2019-01-31 17:27:36
정답: 손사장 관련 기사를 열지 맙시다.
나부터 실천 할 것 입니다. 지금부터 !!!!!!!!!!!

동화땜 2019-01-31 17:20:45
사건 당시 고소 고발을 해야 함.
2년 것을 지금 논하는 것은 매우 치졸 함.
이렇게 하라고 하는 사람은 누굴까?/
좀 신선하다 했더니 그냥 지길라고하네.
그냥 둬라 천년에 한번 나올 앵커다.

김동일 2019-01-31 16:51:16
실상은 본인이 상대를 매도하고, 흡집내고 공격하는 가해자 이면서,
약자인척 공격 받는 척 하는걸 보니 언론플레이를 잘하네요~~
이 양반은 곧 자유한국당에서 공천 받을듯...

황진우 2019-01-31 14:34:13
너나 입닥치세요~

윤은주 2019-01-31 13:54:05
2년전 것을 들고 나와 뭔 개지랄 하는건지
귀빰 한대 맞아도 2주는 나오는데 진단서 3주 끊은 것이 지가 저 때리고 끊었고만
별 그지같은 추접한 기자새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