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음성파일, 막장
정준영 음성파일, 막장
  • 소옥순 기자
  • 승인 2019.04.19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연합뉴스 TV 캡쳐

[내외일보] 가수 정준영(30), FT아일랜드의 최종훈(29) 등이 집단 성폭행 의혹에 휩싸여 충격을 주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지난 18일 일명 ‘정준영 단톡방’에서 집단 성폭행과 관련한 사진 및 음성파일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여성 A 씨가 정준영, 최종훈 등 5명으로부터 집단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19일(오늘)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A씨는 2016년 3월 정준영 팬 사인회를 통해 알게된 정준영, 최종훈, 버닝썬 MD 김모씨, YG엔터테인먼트 전 직원 허모씨, 사업가 박모씨 등과 함께 호텔에서 술을 마신 뒤 기억을 잃었으며 다음날 아침 정신을 차렸을 땐 옷이 모두 벗겨진 채 호텔 침대에 누워있었다고 주장했다.

'정준영 단톡방'에는 당시 상황을 녹음한 음성 파일과 사진등이 존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최종훈의 변호인은 "A씨와 동석했을뿐 성관계는 없었다"며 강간의혹을 부인했다. 

경찰은 A씨의 고소장이 접수되는대로 본격 수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